Loading...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 FAQ
> 고객지원 > 공지사항
[중도일보] KPEC혁신사관학교 'TPS 낭비제거와 혁신실천교육' 통한 일자리 혁신 나서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7-08-26 HIt. 437

‘TPS 낭비제거와 혁신실천교육’이라는 다소 생소한 경영 시스템은 제조업 부활의 신호탄을 쏘아 올릴 혁신이 될 것으로 보인다.

TPS는 일본 자동차 기업 도요타의 생산방식으로, 낭비제거를 통해 가장 낮은 원가로 자동차를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

도요타는 TPS를 바탕으로 1950년 이후 2007년까지 57년간 단 한 번도 적자를 내지 않았고, 일본 내 가장 이익이 많은 회사 28연패를 기록하기도 했다.

도요타의 성장의 원천은 TPS의 실천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도요타의 협력사 입고 자재의 무검사는 1985년부터 실시되었다. 높은 인건비로 인해 낭비 없이 일하며 일거리와 일자리를 유지하는 것이다.

또한 도요타의 협럭사는 대부분 설비를 자체 제작하는 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고정비를 낮추고 자체적으로 수리보전이 가능해 불필요하게 소모되는 시간까지 줄일 수 있다.

협력사에서 설비를 만들어서 판매하는 기업으로의 비전도 마련하고 있다. 때문에 중소기업임에도 신입 지원자가 넘치고 이직률 또한 낮다.

이러한 도요타의 성공사례로 일본 기업은 물론 한국이나 중국, 베트남에서도 일본 도요타자동차를 견학하며 TPS를 학습하는 기업의 구성원들이 늘고 있다. 


 


특히 한국의 노동생산성은 일본의 70%수준이나 급여수준은 오히려 높은 곳도 있다. 급여가 높은 것은 좋은 것이다. 그러나 글로벌사회에서 경쟁력을 잃고 위험을 맞이할 수 있다. 이에 높은 급여를 유지하고 경쟁력을 갖출 수 있도록 TPS의 연구 및 적용이 필요한 것이다.

1996년 설립된 KPEC 한국산업교육센터(대표 정광열)는 TPS를 국내에 보급하는데 앞장 서고 있는 기관이다. KPEC 한국산업교육센터에서 운영하는 ‘혁신사관학교’를 통해 TPS를 국내 기업에 맞도록 다듬고 보완해 유수의 기업에 보급하고 있다.


수료생들의 만족도 또한 높다. 혁신사관학교를 수료한 어느 기업의 임원은 “많은 사람들이 TPS의 활용방법과 대단함을 알고 실행에 옮기길 바란다. 기업의 역사가 짧은 한국이 크게 도움을 얻을 수 있는 방법이다”고 소감을 밝혔다.

일자리 확대를 위한 근본 경쟁력을 찾을 수 있는 도요타생산방식은 제조업은 물론 공무원이나 금융기관까지도 배울 수 있는 혁신적인 경영 모델로 자리잡을 것으로 보인다.


입력 2017-08-26 09:00

http://www.joongdo.co.kr/main/view.php?key=201708260206